황창규 KT 회장 “사상 첫 그룹사 매출 10조 도전"
일간스포츠

입력 2017.04.02 16:47


황창규 KT 회장이 사상 첫 그룹사 매출 10조 시대에 도전한다.

KT는 지난달 31일 분당 KT사옥에서 ‘2017년 상반기 그룹 경영전략 데이’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황 회장의 연임이 최종 확정된 이후 열리는 첫 행사로, 2기 경영 체제를 맞아 그룹 경영 방향과 실행 전략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황 회장은 KT그룹의 5대 플랫폼 전략 실행으로 올해 KT 역사상 처음으로 그룹사 매출 10조원, 영업이익 5000억원 달성에 도전한다는 포부를 밝혔다. 지난해 그룹사 경영실적은 매출 9조2600억원, 영업이익 4300억원으로 2015년과 비교했을 때 각각 2.5%. 18.9% 성장했다.

황 회장은 지난 2월 KT 신년 전략 워크숍에서 미디어, 스마트에너지, 금융거래, 재난·안전, 기업·공공가치 향상 등 ‘5대 플랫폼’을 그룹의 미래 핵심 사업으로 성장시키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황 회장은 “KT와 그룹사는 이제 화학적으로 한 몸이라는 생각으로 움직여야 한다"며 "5대 플랫폼 전략 실행을 위해 그룹의 역량을 합친다면 2~3년 내 막강한 글로벌 플랫폼 그룹으로 성장할 것이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