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7일 사전 예약 판매 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7.04.06 11:00

삼성전자가 7일 ‘갤럭시S8’과 ‘갤럭시S8+’의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갤럭시S8와 갤럭시S8+ 가격은 각각 93만5000원과 99만원이며, 6GB RAM(메모리 128GB)을 탑재한 갤럭시S8+는 115만5000원이다.
 
갤럭시S8는 미드나이트 블랙, 오키드 그레이, 아크틱 실버 3가지 색상으로, 갤럭시S8+는 코랄 블루, 오키드 그레이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6GB RAM을 탑재한 갤럭시 S8+는 미드나이트 블랙으로 출시된다.
 

사전 예약 구매는 체험 매장인 3000여 개의 모바일 특화 체험매장 S·ZONE 을 비롯한 전국의 모든 이동통신 매장 및 주요 온라인몰에서 오는 17일까지 가능하다.

사전 예약 구매 고객은 국내 정시 출시일인 21일 보다 3일 빠른 18일부터 개통해 사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사전 예약 구매 고객 중 18일부터 24일까지 개통 후 이벤트에 참여하면 최신 블루투스 스피커 ‘레벨 박스 슬림’(9만9000원)을 제공한다.

6GB RAM을 탑재한 갤럭시S8+ 사전 구매 고객은 갤럭시S8+로 마치 데스크탑PC와 같은 경험을 제공하는 ‘삼성 덱스’(15만9000원)를 선택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오는 5월 31일까지 개통하는 고객 전원에게 삼성 모바일 케어 1년 제공 또는 정품 액세서리 5만원 할인쿠폰, 디스플레이 파손 교체 비용 50% 지원, 멀티미디어 이용권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갤럭시S8·갤럭시S8+와 함께 새롭게 선보이는 ‘삼성 모바일 케어’는 소비자들이 스마트폰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프로그램으로 액정 수리 비용 50% 할인, 배터리 무상 교환 등을 받을 수 있다.
 
삼성 모바일 케어는 개통일로부터 한 달 이내에 이벤트 신청을 통해 가입할 수 있으며, 삼성전자는 사전 구매 고객 중 선착순 5만명을 대상으로 1년간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정품 액세서리 5만원 할인쿠폰으로는 2017년형 기어 VR, 2017년형 기어 360, 급속 배터리팩 5,100mAh, 전용 케이스 등 총 13종을 구매할 수 있으며 쿠폰 사용기한은 6월 30일까지다.
 
삼성전자는 5월말까지 구매 고객들을 대상으로 개통일로부터 1년 이내 디스플레이 파손시 1회에 한해 디스플레이 교체 비용 50% 지원한다.

또 모바일 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10만원 상당), 음악과 동영상을 광고 없이 감상할 수 있는 유투브 레드 3개월 이용권(2만6000원 상당) 등 멀티미디어 이용권을 제공한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