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1300억 규모 후속 투자 유치 성공
일간스포츠

입력 2017.04.26 16:31


소셜커머스 티몬은 최근 5개월 동안 추가 투자 총 1300억원을 유치했다고 26일 밝혔다.

티몬은 지난해 말 세계 유수의 국부펀드들을 포함한 기존 주주들로부터 총 800억의 투자를 유치했다. 여기에 올해 4월 새로운 투자사인 시몬느 자산운용을 통해 500억을 추가로 투자 받았다.

티몬 관계자는 "이번 투자는 2016년 이후 국내 이커머스 기업에 이뤄진 유일한 대규모 투자 유치 사례로 그 의미가 크다"며 "업계 최초로 모바일 장보기 서비스는 물론, 최다 구색을 갖춘 메타 항공 비교 서비스 등을 통해 차별화된 성장을 만들어가는 점에 있어 시장의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말했다.

티몬은 이번 투자를 통해 유치한 자금을 ‘모바일 장보기 서비스’와 ‘종합 여행 서비스’를 고도화시키는데 투자해, 경쟁사들과의 경쟁력 격차를 더욱 크게 벌린다는 계획이다.

신현성 티몬 대표는 “국내외 유수의 투자자들로부터 최근 이커머스 업계 유일하게  티몬의 가능성과 성장 지속성을 믿고 결정된 투자라 더욱 뜻 깊다”며 “기존 유통과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기 위해 ‘기술과 플랫폼’에의 투자를 통해 커머스 고객 경험을 혁신하겠다”고 전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