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신진 패션 디자이너 판로 확대 지원 나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7.04.30 17:08


현대백화점이 신진 패션 디자이너 판로 확대 지원에 나선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5월 1일부터 2일까지 무역센터점 10층 문화홀에서 쇼룸 비즈니스 행사 '익스 큐즈미(Excuse Me)'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쇼룸 비즈니스'란, 전시 공간에서 주요 제품을 바이어에게 선보이고 판매 상담을 진행하는 B2B(기업간 거래)행사를 말한다.

참여 업체는 J.Chung (제이청), MODERN ALCHEMIST(모던 알케미스트) 등 남녀의류·잡화 등 패션 분야 30개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이며, 행사 기간 중 패션 바이어 뿐만 아니라 일반 고객들도 제품 관람 및 구입을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홍콩 등 아시아 주요 국가 유통업체 소속 바이어가 참가해 현장에서 브랜드 소개 및 구매상담이 이루어질 전망이다.

30개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에서는 이번 행사를 기념해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20~30%  할인판매, 구매 금액대별 사은품 증정 등의 이벤트도 진행한다.

판매상품 및 가격은 J.Chung (제이청) 블라우스 18만3000원, MODERN ALCHEMIST(모던 알케미스트) 구두 28만9000원, SINOON (시눈) 드레스 16만9000원 등이다.

현대백화점 상품본부 배정원 바이어는 "국내 신진 패션 디자이너 제품의 해외 수출 및 브랜드 인지도 향상을 돕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