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신라, 신규 면세점 첫 분기 흑자
일간스포츠

입력 2017.05.16 15:10


HDC신라면세점은 올해 1분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 모두 11억원을 기록하며 신규 면세점 중 처음으로 분기 흑자를 달성했다고 16일 밝혔다. 매출액은 147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1.7% 증가했다.

HDC신라는 지난 1월 영업이익 1억2500만원으로 첫 월 단위 영업흑자를 기록했고, 2월과 3월에도 각각 5억9200만원, 3억8800만원 등의 흑자를 달성하며 흑자 기조를 유지했다.

지난해 누계 매출 3975억원과 209억원의 영업 적자를 기록한 것을 감안하면 올해에는 본격적인 실적 턴어라운드가 예상된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HDC신라는 올해 7500억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HDC신라 관계자는 "신규면세점 중 처음 분기 흑자를 달성하면서 기복 없는 안정적 사업 역량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며 "관광업계의 회복 국면을 착실히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