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웹예능 '개이득' TV에서 본다…JTBC2 방송
일간스포츠

입력 2017.05.19 11:02

모모콘은 웹예능 '개이득'이 18일 JTBC2에 편성되며 TV 전파를 탔다고 밝혔다.

개이득은 연예인이 자신의 중고물품을 사고팔기 위해 직거래에 나서는 리얼 몰래카메라 형식의 웹예능이다. 작년 하반기 SNS 상에서 인기를 끌며 누적 조회수 약 2000만 뷰, 웹예능 최초 네이버TV 시청률 전체 1위 등의 기록을 세웠던 모모콘의 메인 프로그램이다.
 
JTBC2의 `개이득` 1회 방송 화면.

JTBC2의 `개이득` 1회 방송 화면.


편당 10분 내외로 총 25편이 제작됐던 개이득은 이번 TV 편성을 위해 4~5개의 에피소드를 엮어 30분 분량으로 총 6회에 걸쳐 6주간 방영될 예정이다.
 
제작사 모모콘은 “TV 방송 클립이 웹에서 확산되고, 웹 콘텐트의 TV 진출이 가속화됨에 따라 TV와 온라인 간의 경계가 점차 허물어지고 있다”며 “콘텐트의 질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회사 측은 또 “웹 콘텐트 제작사 입장에서는 영역 확장을, TV 방송사 입장에서는 다양한 콘텐트를 확보할 수 있어 서로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개이득은 매주 저녁 목요일 7시 20분 JTBC2에서 만나볼 수 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