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달러로 투자하는 펀드 신상품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7.06.30 12:50


신한은행은 미국 달러화를 단기운용할 수 있는 펀드 신상품 ‘신한BNPP 달러화 단기인컴증권투자신탁(USD)’을 판매한다고 30일 밝혔다.
 
‘신한BNPP 달러화 단기인컴증권투자신탁’은 달러 보유고객의 투자 니즈를 감안해 신한은행과 신한BNPP자산운용이 공동으로 개발해 출시한 상품으로 최근 미국 금리 인상의 영향으로 환헤지 거래시 추가수익을 기대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기존 외화정기예금 외 마땅한 투자처가 없어 고민하던 고객들의 달러 단기 투자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BNPP 달러화 단기인컴증권투자신탁’은 국내 MMF를 운용자산으로 이용해 안정적인 수익률 경쟁력을 갖추었으며, 투자시점에서 정해진 환율에 의해 달러로 다시 환전이 이뤄져 환헤지 추가 수익도 기대할 수 있다. 10일만 지나면 환매수수료 부담 없이 자유롭게 출금이 가능해 달러를 보유하고 있는 개인 및 법인 고객들에게 큰 호응이 기대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안정적인 수익구조로 시장의 호평을 받아 최근 1조원 판매를 목전에 둔 ‘신한BNPP 커버드콜’ 펀드도 은행과 신한BNPP자산운용이 협업해 상품화를 진행한 것”이라며 “은행 내 전문가의 안목으로 변화하는 시장상황에 부합하는 상품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