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 써니뱅크, 누적 방문자 2000만명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17.07.04 09:52

신한은행은 모바일 전문은행 ‘써니뱅크’의 누적 방문자 수가 2000만명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2015년 12월 출시한 써니뱅크는 비대면 실명인증과 단순하고 직관적인 서비스로 인기를 얻어 출시 1년 만에 방문자 수 1000만명을 돌파한데 이어 올해는 6개월만에 2000만명을 돌파하게 됐다.

써니뱅크의 대표적 서비스인 ‘누구나 환전’은 공인인증서나 보안매체 없이 회원가입만 하면 누구나 90% 환율우대가 가능해 총 누적 실적이 1조원을 넘어섰다. 365일 상담과 신청이 가능한 ‘써니 마이카’ 대출도 작년 2월 출시 이후 취급건수 3만4000건, 취급금액 7000억원을 돌파했다.

또한 올해 저렴한 해외여행보험 가입서비스와 영업점 방문 없이 실행가능한 전월세 대출, 모바일로 24시간 365일 신청이 가능한 S드림 신용대출 등 고객들을 위한 다양한 상품을 도입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들의 성원에 힘입어 누적 방문자 수 2000만명을 돌파했다”며 “고객들께서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