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금융권 최초 기부연금 ‘우리나눔신탁’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7.07.28 16:54



우리은행은 31일 기부자가 생전에는 연금을 지급받고, 사후에는 생전에 지정한 기부처에 기부하는 상품인 ‘우리나눔신탁’을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우리나눔신탁 상품은 기부자가 상품에 가입하면 가입금액의 50%는 기부하고 50%는 연금으로 수령하는 특정금전신탁 상품이다. 기부시점에 따라 생전기부형과 사후기부형이 있으며, 생전기부형은 기부자가 상품 가입과 동시에 가입금액의 50%를 기부하는 구조로 최소가입금은 1억원이다.

사후기부형은 사망시 잔여 금액을 기부하는 상품으로 최소가입금은 2억원이다. 특히 사후기부형은 생전에 기부자와 기부처가 지속적인 관계를 유지할 수 있어, 기부자의 기부취지를 살리는데 도움 될 수 있다.
 
가입기간은 최대 50년이며 기부자 사망시 자동 종료된다. 기부자는 월, 분기, 반기, 년 단위로 지정하여 연금을 수령할 수 있다. 기부자에게는 우리은행 이체수수료 면제 등의 금융 혜택이 주어지고, 기부처가 제공하는 우대 프로그램의 혜택도 받는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