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새로운 노사문화 위한 ‘노사상생’ 선언
일간스포츠

입력 2017.08.07 14:57


이마트는 7일 전국이마트노동조합·이마트노동조합·이마트민주노동조합과 노사 상생 선포식을 열고 회사의 동반성장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선포식은 서울 성수동 이마트 본사에서 열렸다. 이갑수 이마트 사장과 김상기·전수찬·김주홍 위원장 등 3개 노동조합 위원장이 참석했다. 3개 노조 위원장 모두가 상생 선포식에 참여하는 것은 노조 설립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이마트와 3개 노조는 불협화음을 지양하고, 노사가 상생하는 '발전적 노사관계 구축'에 뜻을 함께 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갈등요인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며, 회사와 임직원의 동반성장을 위한 생산성 향상에 적극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또 근로조건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공정거래 및 노동관련 법을 철저히 준수하며 이슈 발생 시 노사가 함께 소통하고 주체적으로 해결하는 데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갑수 이마트 사장은 "이번 노사상생 선언을 통해 노사가 더 적극적으로 협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관계 법령을 준수하는 노사관계 우수 사업장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