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아시아에서 훨훨…계정수 840만개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17.08.08 15:51

넷마블게임즈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 아시아 활동 계정 수가 840만 개를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출시일부터 지금까지 매일 15만 개의 계정이 생성된 셈이다.  
 
지난 6월 14일 넷마블은 태국, 대만, 싱가포르 등 아시아 11개국에 레볼루션을 출시했다.
 
이 게임은 출시 첫날 대만, 홍콩, 마카오 애플 앱스토어 최고매출 1위 달성했고 출시 8일 만에 11개국 중 6개국 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최고매출 1위를 차지했다.
 
서비스 두 달이 가까워지는 지금도 다수 국가의 양대마켓에서 최고매출 최고순위를 유지하고 있다. 
 

레볼루션은 사전등록 때부터 열기가 뜨거웠다. 사전등록은 시작 16일 만에 100만명을 돌파한 뒤 런칭 직전까지 300만명을 돌파했다. 회사 측은 "동남아시아, 동아시아 스마트폰 사용자가 국내 대비 높지 않은 상황에서 300만 돌파는 고무적인 수치"라고 말했다. 
 
레볼루션은 현재 일본에서도 사전등록자 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모바일 게임의 사전등록자수는 50만~70만명 수준이다. 
 
넷마블 조신화 사업본부장은 "아시아 이용자들이 언리얼엔진4로 개발된 레볼루션의 뛰어난 그래픽과 방대한 게임 콘텐츠에 높은 만족도를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