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1000억원 유상증자 결정…1500억원 추가 증자도 계획
일간스포츠

입력 2017.08.10 17:36


케이뱅크가 1000억원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케이뱅크는 10일 이사회를 열고 주당 5000원에 2000만주 규모의 신주 발행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보통주는 1600만주, 전환주는 400만주로 총 규모는 1000억원이다.

설립 당시 초기자본금에 대한 각 주주사별 보유 지분율에 따라 신주를 배정할 계획이며 오는 9월 27일 납입일 이후 증자 결과가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이번 증자 계획은 올 3분기 내에 추진하게 되며 연말이나 내년 초에 추가로 1500억원의 증자를 추가 시행할 계획이다.

케이뱅크 측은 "애초에 2500억원 규모의 증자를 2~3년 내에 시행할 계획이었지만 예상을 웃도는 경영실적에 증자 일정을 앞당기기로 했다"고 말했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