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여성환경연대 연관설은 '오해' 입장표명
일간스포츠

입력 2017.10.18 10:42

유한킴벌리가 18일,  식품의약품안전처   국정감사   여성환경연대 생리대 시험과   유한킴벌리  연관설 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유한킴벌리는 지난  17 일(화)   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  국정감사에 당사의 임원이 증인으로 출석하는 사안과  관련해,  사실관계를 정확히  전달 한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아래는 유한킴벌리의  입장글  전문이다.
 
<전문>
유한킴벌리는  여성환경연대 /강원대 의 생리대 시험   및 발표 내용에  전혀 영향을 미친 바 없 습니다.   일각에서  주장하는  여성환경연대/강원대의 생리대 시험과  사    전혀 사실이 아니 , 또한 그럴 이유도 없습 니다 는 당 사뿐 아니라   단  및 연 구진  측에서 이미 밝힌   바  있습니다. 
 
오랫 동안  기업이 수행해 온 사회공헌활동과 NGO와의 협력 활동이 더 이상 부 한 오 해로  연 결되는  일  없 기를  바랍 니다 .   당사는 지난 30년 이상 숲 보호 활동뿐만 아니라 여성 권익 향상, 시니어 일자리 창출, 지역사회 봉사 등과 같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과 NGO 협력활동을 지속해 왔습니다. 그 과정에서  많은  숲 보호단체, 여성단체, 자선 및 복지단체와 협력해 왔고, 해당 임원뿐 아니라 회사의 다른 임직원들도 다양한 자원봉사활동이  NGO 자  활동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사회공헌을 책임지고 있는 임원이 여성환경연대의 이사(무보수/자원봉사)     한 명으로 참여한 바는 있으나,   이는 전적으로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이며,   해당 시험과는 무관하다는 점을  명확히 밝혀 왔습니다.   상식적으로 생각해 보아도 당사가 이러한 시험의 실시와 발표를 종용했다는 점은 이해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당사는 해당 루머를 사실처럼 주장하며 과도하게 인터넷에 확산한 일부 당사자를 경찰에 고발하였으며,   조사를 통하여 사실관계가 명확히 밝혀지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관련하여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생리대  전수조사  결과 발표가 있었 으며,   당사는  앞으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보다  좋은 품질의  생리대 를 공급해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 습니다.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