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항공업종 최우수기업
일간스포츠

입력 2017.11.01 16:58



 
  

 
아시아나항공이 1일 서울 강남구 르 메르디앙 호텔에서 열린 ‘2017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인증행사’에서 9년 연속으로 국내 항공 업종 최우수 기업에 올랐다.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는 기업의 경제적 성과뿐만 아니라 사회적·환경적 성과와 가치를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지속가능성 평가 기준이다. 이 지수는 세계 최대 금융정보사인 미국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 다우존스 인디시즈와 지속 가능 경영 평가 및 투자기관인 스위스 로베코 SAM이 공동 개발해, 국내에서는 2009년부터 한국생산성본부가 국내 상위 200대 기업에 대해 평가를 해오고 있다.

주요 평가 항목은 윤리경영·리스크 관리·환경 성과·사회 공헌 등 공통 항목과 산업별 특성이 반영된 산업별 항목으로 구성되며, 아시아나항공은 특히 △국내외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 △ 환경 정책 및 시스템 △인재 개발 항목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아시아나항공은 나눔·교육·환경·문화 4가지 분야로 구분하여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가며 지속 가능한 성장을 추구하고 있다. 특히 사회 공헌 활동의 대표 브랜드인 ‘아름다운 교실’을 통해 중국·베트남·캄보디아 등에서 교육 자재 기부뿐 아니라 아시아나항공 임직원의 현지 방문 등 ‘정서 교류’ 활동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또한 친환경 경영 실천을 위해 ‘전사적 연료 관리 위원회’를 운영하고 있으며, ‘Be The Fuel Manager’라는 연료 절감 캠페인을 시행해 △ 단축 항로 이용 △ APU 사용 △ 최적 비행 계획 수립 등 연료 절감 및 온실가스 감축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오근녕 아시아나항공 경영관리본부장은 “아시아나항공의 지속 가능 경영에 대한 노력이 인정을 받아 9년 연속 최우수 항공사로 선정돼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그간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지영 기자saltdoll@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