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실리콘밸리·삼성전자 출신 김정한 CTO 영입
일간스포츠

입력 2017.12.12 14:35

김정한 신임 하나금융그룹 DT Lab 부사장 겸 CTO. 하나금융그룹 제공

김정한 신임 하나금융그룹 DT Lab 부사장 겸 CTO. 하나금융그룹 제공


하나금융그룹은 그룹 내 본질적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기폭제 역할을 수행할 ‘DT Lab(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랩)’을 신설하고 실리콘밸리 및 삼성전자 소프트웨어 연구소장 출신 김정한 전무를 DT Lab 총괄 부사장 겸 CTO로 영입했다고 12일 밝혔다.

DT Lab은 하나금융그룹의 IT 전문기업인 하나금융티아이 내 CIC 형태의 독립기업으로 운영된다.

그룹 내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블록체인,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등 미래 핵심 원천 기술 확보, 관계사와 협업 및 공동 개발을 추진하며 금융 전문가와 IT 전문가 간 융합을 통해 서비스를 상향 표준화하고 실제 손님 대상으로 상용화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외에도 DT Lab은 우수 인재 영입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애자일 조직을 구현하고자 인재 채용, 조직 관리, 보상 체계 등도 별도의 트랙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DT Lab 총괄 부사장으로 새롭게 영입한 김정한 부사장은 소프트웨어 분야 최고 전문가로 삼성전자 재직 시 SSD 및 eMMC(내장형 메모리) 관련 핵심 소프트웨어 기술의 세계적인 경쟁력 제고에 기여했다. 또한 삼성전자 DS 부문에서 인문계 전공자를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육성하는 통섭형 인재 양성 시스템(SCSA)을 추진하는 등 소프트웨어 분야의 새로운 길을 개척해 왔다.

김 부사장은 DT Lab을 통해 금융에 새로운 기술을 적용하는 CTO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또 김 부사장은 DT Lab 구성원들의 멘토로서, 새로운 실험과 가설의 검증을 통한 금융 서비스와 IT 신기술의 융합은 물론 우수 인재 영입, 해외 글로벌 인재 활용 등도 직접 추진할 계획이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