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호 무학그룹 회장, 제37대 경남대 총동창회장 취임
일간스포츠

입력 2018.01.24 14:25


무학그룹은 최재호 회장이 지난 23일 창원시 사보이호텔에서 열린 2018년 경남대 총동창회 정기총회 및 신년인사회에서 제37대 총동창회장에 선임됐다고 24일 밝혔다.

무학은 지난해 12월부터 소요와 경영을 완전히 분리해 전문경영인에게 회사의 운영을 맡기고 최 회장 본인은 이사회 의장직과 좋은데이나눔재단 이사장으로서 역할을 맡기로 했다.

이에 따라 최 회장은 금년부터 무학에서 급여를 전혀 받지 않기로 하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역할을 찾고 있던 중 제37대 경남대학교 총동창회장 자리를 제의받아 이를 수락하게 된 것이다.

최 회장은 이날 취임사에서 "모교와 동창회,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역할을 맡게 되어 책무가 무겁다"면서 "‘다함께! 힘찬 도약!’이란 슬로건 아래 13만 동문들과 함께 총동창회와 모교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2년간 경남대 총동창회장을 맡으면서 동문 전체의 자발적 참여를 이끌어 내 동문회관 건립, 동창회 장학재단 설립 등을 역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최 회장은 무보수지만 무학그룹의 지속적 성장을 위한 미래사업 개발에 노력하고, 90년 간 지역민의 사랑을 받아온 지역 대표 장수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사회공헌사업에 힘 쓸 계획이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