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리포터, 생방송 중 두 남성에게 성추행 당해…‘파문’
일간스포츠

입력 2018.04.16 08:47




여성 리포터가 외국인 남성 두 명에게 성추행당한 장면히 고스란히 전파를 탔다.

지난 10일(현지시각) 온라인 미디어 매체는 리포터 궈(Guo)가 생방송 중 성추행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국제 럭비 대회를 취재하던 궈의 뒤에 있던 두 명의 남성이 카메라에 불이 들어오자 눈빛을 교환한 후 그의 볼에 입을 맞췄다.

방송을 마치고 명백한 성추행이라며 고소를 진행하려고 했지만, 회사 측은 "축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일이니 가볍게 넘기자"라고 묵살한 것으로 알려졌다.

궈는 해당 영상을 캡처해 자신의 SNS 계정에 올리며 분노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