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중전열중, '미르의 전설2' IP 양성화 사업 추진
일간스포츠

입력 2018.04.17 19:13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와 자회사 전기아이피는 중국의 중전열중문화발전과 공동으로 '미르의 전설2' IP(지식재산권) 양성화 사업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중전열중문화발전은 이날 위메이드와 중국 내 '미르의 전설2(중국명: 열혈전기)' 정식 수권(권한 위임) 공동사업을 진행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중전열중문화발전은 중국문화전매그룹 국유전액자회사로 그룹의 IP 업무를 담당하는 기관이다.

중국문화전매그룹은 중앙대형국유문화기업으로 행정주관부문은 문화부가 맡고 있으며, 국무원(중국중앙정부)이 집행하는 출자인 직책은 재정부가 맡고 있다.

이번 계약으로 중전열중문화발전은 중국 전역에 미르의 전설2 정식 수권 합법화 공식 창구를 운영하고, 위메이드와 공동으로 지식재산권 보호와 지원, 단속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위메이드는 전했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이사는 “이번 중전열중문화발전과의 사업 발표를 통해 저작권 침해 게임의 양성화가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