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오아울렛, 그랜드오픈 기념 할인행사 '풍성'
일간스포츠

입력 2018.04.24 15:50


마리오아울렛이 오는 26일 대규모 리뉴얼을 기념해 50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최대 80% 할인 행사와 플리마켓, 마리오몰 스탬프 투어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우선 27일부터 3일간 마리오몰 4층 야외테라스에서 ‘마리오 플리마켓’을 진행한다. 100여 종의 다양한 상품을 만나볼 수 있는 이번 플리마켓은 ‘마리오아울렛 마리오몰 그랜드오픈’을 기념해 상권 최초로 기획했다.

난닝구, 바인드, 어라운드101 등 마리오몰에 입점된 인기 여성 스트리트 캐쥬얼 브랜드부터 가죽 공예품 등 수공예 액세서리를 선보이는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그리고 트렌디한 먹거리까지 만나볼 수 있다.
 
26일부터 29일까지 4일 간, ‘마리오몰 스탬프 투어’ 이벤트도 진행한다. 리뉴얼로 새롭게 개편된 마리오아울렛과 마리오몰의 주요매장을 방문해 마리오아울렛 APP으로 매장 내 QR코드를 스캔하면 스탬프를 받을 수 있다. 총 5개 매장의 스탬프를 모아 마리오몰 고객센터를 방문하면 미션 성공 선물을 선착순 증정한다.
 
패션 상품부터 디지털,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등에서도 ‘그랜드 오픈 기념 특가전’을 진행하고, 500여개 인기 브랜드 상품을 최대 80% 할인한다. 인기 여성 브랜드 구호(KUHO)는 최대 70% 할인해 티셔츠 8만원대, 바지 11만원대부터 판매하고, 더아이잗과 듀엘의 블라우스는 각각 3만원대, 5만원대에 선보인다.

애플스토어(케이머그)에서는 그랜드오픈 기념행사로 맥(Mac) 구매 시, 금액 별 할인부터 에어팟 1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H&B스토어 ‘부츠’에서는 구매 금액대별 에코백과 보디세트를 증정한다.
 
이 밖에도 4월 26일부터 ‘유아동대전’과 ‘완구 박람회’를 열고 유아동 패션 상품부터 핑크퐁, 베이블레이드, 카봇 등 완구용품과 유모차, 카시트 등을 최대 7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핑크퐁과 베이블레이드 캐릭터 상품은 2만원대, 티셔츠는 5000원, 바지는 7000원부터 알뜰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마리오아울렛은 오는 26일 대규모 리뉴얼을 마치고 1관과 2관을 마리오아울렛으로, 3관을 마리오몰로 새단장해 선보인다. 이번 리뉴얼에서 가장 눈에 띄는 건 관별 카테고리 전문성 강화다. 기존에 분산돼있던 패션 및 잡화브랜드를 1관으로, 스포츠 및 아웃도어 브랜드를2관으로 이동해 고객 쇼핑 편의를 증대했다. 마리오아울렛 3관은 명칭을 마리오 몰로 변경하며 쇼핑부터 여가, 문화, 식사 등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도심 속 복합문화쇼핑공간으로 거듭난다는 구상이다. 

안민구 기자 an.mingu@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