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밤 11시 모바일쇼핑 가장 많아"…최대 고객은 30대 여성
일간스포츠

입력 2018.05.20 14:01

하루 중 모바일 쇼핑을 가장 많이 하는 시간은 밤 11시인 것으로 나타났다.

오픈마켓 11번가는 2016년부터 이달까지 최근 3년간 자사 시간대별 모바일 결제 건수를 분석한 결과 3년 연속 오후 11시가 가장 많았다고 20일 밝혔다.

이 시간대 결제 건수는 시간대별 평균 건수보다 약 1.8배 많았다.

11번가 관계자는 "밤 11시는 일과를 마무리하며 귀가하거나 잠들기 전 혼자 지내는 시간이어서 모바일 쇼핑을 많이 하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연령·시간·상품 품목별로 살펴보면 20대 후반에서 30대 고객은 점심시간 직전인 오전 11시대에 모바일 쇼핑을 가장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5∼29세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즉시 사용할 수 있는 커피 e쿠폰을, 30∼39세는 육아에 필요한 기저귀를 가장 많이 구매했다.

15∼24세는 오후 10∼11시에 가장 많은 결제를 했고 화장품(페이스 메이크업)을 주로 샀다.

연령대별 결제 건수 상위 1∼5위 품목을 보면 10∼20대는 주로 뷰티·패션 용품을, 30∼40대는 기저귀·물티슈·커피 등 생필품을, 50∼60대는 과일·쌀·영양제·등산복 등 신선식품과 건강관리용품을 주로 구매했다.

올해 들어 모바일 쇼핑에 가장 많은 돈을 쓴 고객층은 30대 여성(26.3%)이었다. 30대 남성이 17.6%로 뒤를 이었고, 40대 여성(17.1%), 40대 남성(15.6%), 20대 여성(8.1%), 20대 남성(4.6%) 순이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