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그룹, 향후 10년간 전군 훈련병에게 초코파이 후원
일간스포츠

입력 2018.05.29 15:51


오리온그룹이 앞으로 10년 동안 육해공군과 해병대 훈련병에게 초코파이 선물세트를 후원하기로 했다.

오리온그룹은 29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서 '국군장병과 함께하는 오리온 초코파이 전달식'을 열고 연말까지 전군에 입소하는 훈련병들에게 선물세트 11만 개를 전달하기로 했다. 전달식에는 이남우 국방부 인사복지실장, 이경재 오리온 사장, 구재서 육군훈련소장 등이 참석했다.

오리온은 향후 10년간 매년 군에 입대하는 훈련병들과 군 주요 행사 지원장병 및 참석자들에게 국군 응원 문구가 새겨진 특별 과자 패키지를 제공한다.

그룹 신입사원 공채 시 전역 예정 장교 채용도 협력하며 전역(예정) 장병의 구직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하반기에는 고양 오리온스 농구단의 홈경기에 국군장병을 무료로 초대하고, 군부대에 농구공 1000개를 후원할 예정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훈련병들이 정예 국군으로 거듭나 군 생활을 건강하게 잘 마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초코파이를 후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