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올 상반기 매출 429억…영업이익은 감소
일간스포츠

입력 2018.08.03 19:55

선데이토즈의 모바일 게임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

선데이토즈의 모바일 게임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


선데이토즈는 2018년 상반기 매출 429억 원, 영업이익 22억 원, 당기순이익 30억 원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2%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각각 75%, 67% 감소했다.

2분기 매출 224억 원, 영업이익 4000만 원, 당기순이익 11억 원을 각각 기록했다. 직전 분기 대비해 매출은 9% 증가했지만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98%, 42% 줄었다.  

회사 측은 "이번 실적은 해외 진출의 교두보 확보를 위한 모바일 게임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 출시에 따른 대규모 마케팅 비용이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선데이토즈는 “2분기는 ‘애니팡’을 넘어선 IP 발굴과 다변화, 해외 진출에 대한 본격 행보를 펼친 시발점이 될 것”이라며 “3분기부터 국내 매출원들의 순조로운 흥행과 다양한 IP, 플랫폼을 활용한 신규 서비스로 안정적인 성장 궤도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선데이토즈는 캐주얼 게임 ‘스누피 틀린그림찾기’, HTML5 게임군 등의 해외 출시와 글로벌 시장에서 검증된 외부 IP를 활용한 게임 서비스로 국내외 사업 확대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