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콘진·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중소 게임개발사 지원 맞손
일간스포츠

입력 2018.08.17 17:50

박원기(왼쪽) NBP 대표와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 콘진원 제공

박원기(왼쪽) NBP 대표와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 콘진원 제공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과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NBP)이 손잡고 중소 게임개발사 지원에 나선다. 

양 기관은 16일 오후 3시 경기도 성남에 위치한 NBP 본사에서 ‘중소 게임개발사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한콘진의 지원 사업에 선정된 중소 게임개발사에 NBP의 서버와 기술 지원 등 추가 혜택을 제공,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게임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추진됐다. 

양 기관은 양질의 콘텐트를 생성해 국산 게임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해외진출 지원을 통한 수출 확대를 추진할 예정이다. 

NBP는 한콘진이 지정한 게임 개발사를 대상으로 매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정기 교육 초청, 분기별 글로벌게임허브센터 정기 세미나 개최, 업체 요청 시 방문 기술지원(핸즈온), 서버 비용 등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글로벌게임허브센터 입주기업(약 50개), 모바일게임 글로벌 퍼블리싱 지원 사업대상(24개 기업), 차세대 게임 제작지원 대상 기업(약 26개 기업) 등이다.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대기업과 중소 게임사가 함께 성장해 나아갈 수 있는 디딤돌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NBP는 네이버에서 분할되어 출범한 IT 전문 기업으로, 네이버, 라인, 스노우 등 네이버 계열사들을 대상으로 인프라보안, 클라우드, IDC서비스 등 IT 인프라 전반을 지원하고 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