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글로벌 인턴십 실시…미국 대학생 16명 선발
일간스포츠

입력 2018.09.11 10:44


넷마블은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이하 UC), 연세대학교와 연계해 외국인 및 유학생을 대상으로 한 ‘2018 UC-넷마블 글로벌 인턴십’을 두 달 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2018 UC-넷마블 글로벌 인턴십’은 해외 우수인재를 발굴, 양성하는 차원에서 지난해 처음 시작됐다. 

올해는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대학생 16명이 선발됐으며, 선발인원들은 오는 11월 12일까지 약 두 달 간 넷마블 본사로 출근해 실제 업무에 참여할 예정이다.

넷마블은 선발인원을 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과 관련한 다양한 직군에 투입해 게임산업 전반 및 세부 직무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현재 개발 중인 게임의 개선 및 기획, 마케팅 제안 등 실제 업무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넷마블은 지난 3일부터 2018년 하반기 신입 공채를 진행하고 있다. 오는 10월 1일까지 서류접수가 진행되며, 넷마블을 비롯해 넷마블의 개발사인 넷마블네오, 넷마블넥서스, 넷마블앤파크, 넷마블엔투, 이츠게임즈, 포플랫 등 총 7개사가 퍼블리싱 및 게임개발 관련 전 직군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