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해외 항공권 판매 사업 진출
일간스포츠

입력 2018.10.15 11:31


하나카드가 인터파크와 제휴해 하나카드 고객이면 해외 항공권을 더 저렴하게 구매 할 수 있는 항공권 판매 사업을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하나카드의 항공권 판매 사업은 그 동안 축적된 손님들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손님들의 해외여행 활성화와 항공권의 직접 구매 니즈가 높다는 것에 착안해 지난 4일부터 시작했다.
 
하나카드는 인터파크와 제휴를 통한 항공권 구매 시스템을 구축해, 하나카드 홈페이지와 11월 오픈 예정인 하나카드 부가서비스 전용 모바일 플랫폼 앱 ‘Life Must Have’에서 날짜, 항공사, 가격, 경유 여부 등의 다양한 필터링으로 하나카드 손님이 원하는 항공권을 편리하고 신속하게 구매할 수 있게 됐다.
 
또 하나카드 고객은 특가 항공권, 땡처리 항공권, 수시 할인 이벤트 등을 통해 저렴한 가격으로 항공권을 구매 할 수 있다.
 
하나카드는 이번 항공권 판매 사업 런칭을 기념한 ‘이제 항공권은 오직 하나!’라는 이벤트를 다음달 9일까지 진행하고 있다. 이벤트 기간 내 하나카드 고객이 하나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항공권을 예약할 경우 괌 노선은 최대 20%, 괌을 제외한 해외 전노선은 최대 15%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할 수 있으며 상담센터를 통해 자세한 이벤트 내용 및 일정 변경 등의 상담도 받을 수 있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