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KVX, 내달 공개 서비스
일간스포츠

입력 2018.10.23 16:18


암호화폐 거래소 한국가치거래소(이하 KVX)가 내달 15일까지 사전예약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문을 여는 KVX 거래소는 투자자의 자산 보호와 안정적인 투자환경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KVX 거래소 측은 "월렛(전자지갑) 보안, 망분리, 클라우드 보안 등으로 금융사 수준의 보안시스템을 갖추고, 확장성 높은 시스템 설계로 신규 투자자 유입 및 급격한 거래량 증가에도 장애없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거래소 지갑을 자체 개발하고, 보안 시스템인 HSM 장비에 암호화폐 지갑의 모든 키를 분리·보관한다. KVX 거래소 측은 "거래소 내·외부의 해킹을 원천적으로 차단하여 지갑 프라이빗키(개인키) 유출로 인한 거래소의 자산 손실을 원천적으로 봉쇄한다"고 말했다. 

또 KVX의 거래 체결 엔진은 수년간 자체 구축한 것으로 다양한 암호화폐 마켓과 거래 형태를 지원할 수 있도록 확장성 높게 설계돼 트래픽 증가에 따른 고속, 대용량 처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KVX 거래소는 오는 11월 중순 오픈 베타 서비스 예정이며, 비트코인(BTC) 마켓, 이더리움(ETH) 마켓, 원화(KRW) 마켓을 우선 지원할 계획이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