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상륙 앞둔 모바일 MMORPG ‘액스’…사전예약 40만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18.10.24 18:59


넥슨지티는 자회사 넥슨레드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 ‘AxE(액스)’가 일본에서 진행 중인 사전예약자가 40만명을 넘어섰다고 24일 밝혔다. 

일본 서비스는 넥슨 일본법인이 맡으며, 현지 출시명은 ‘페이스’다.

넥슨레드 김대훤 대표는 “일본 서비스를 위해 현지화에 노력을 기울였으며, 원활한 서비스로 유저들이 액스의 매력과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25일 일본 현지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게임과 현지 서비스 스펙을 소개할 예정이다.

액스는 최근 국내 서비스 1주년을 맞아 신규 서버를 오픈하고 유저 간 거래소 시스템과 신규 분쟁전 등을 업데이트했다. 이에 따라 최근 구글플레이 매출 순위 10위권에 재진입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