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젠 ‘뮤 오리진’ 신규 콘텐트 업데이트
일간스포츠

입력 2019.06.11 19:09


웹젠은 모바일 MMORPG '뮤 오리진'이 게임 내 리버스 지역에서 즐길 수 있는 신규 콘텐트들을 추가한다고 11일 밝혔다. 

웹젠은 이날 오후 7시까지 업데이트 점검 시간을 갖고, '마룡의 섬'과 '리버스 장비 세트' 등 다양한 리버스 콘텐트를 업데이트한다.

이번 업데이트의 핵심인 '마룡의 섬'은 퀘스트를 수행하고, 보스 몬스터를 처치해 보상을 얻는 통합 서버 콘텐트다. 몬스터 처치 또는 채집을 통해 수집한 '마룡 보석'으로 '마룡의 주인'을 소환해 쓰러트리면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총 8마리의 보스 몬스터가 등장하는 '속박의 섬'도 함께 추가된다. 속박의 섬은 리버스 레벨에 맞게 여러 난이도가 있으며, 입장 시간과 몬스터 처치 수에 따라 섬에서 퇴장당할 수 있는 '신벌 수치'가 존재해 긴장감을 높였다.

웹젠은 리버스 장비에 세트 효과를 부여할 수 있는 '리버스 장비 세트'도 선보인다. 리버스 장신구와 방어구에 3단계의 세트 효과를 적용하면 더욱 강력한 리버스 장비를 획득할 수 있다.

또 이벤트 기간에 군단원들이 퀘스트를 수행하면 다양한 보상이 주어지는 신규 기원 퀘스트 '용암의 기원'을 추가한다. 

게임에 접속하면 지급되는 '누적 로그인 보상'이 변경된다. 최대 30일간 로그인하면 '무기 코스튬'과 '날개 조각', '탈것 장비 상자' 등의 아이템을 보상으로 준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