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대한감염학회와 손잡고 ICT 활용 감염병 대응
일간스포츠

입력 2019.06.18 15:15

 KT 홍보실장 윤종진 부사장(왼쪽)과 대한감염학회 김양수 이사장

KT 홍보실장 윤종진 부사장(왼쪽)과 대한감염학회 김양수 이사장


KT가 대한감염학회와 KT 광화문빌딩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ICT 활용을 통한 효과적인 감염병 관리와 대응역량 강화를 위해 교육과 공동연구, 공동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대국민 감염병 대응 중요성 인식 제고를 위한 공동 노력, ICT 보건 거버넌스 강화를 위한 상호 연구, ICT를 활용한 감염병 대응 국책과제 공동 참여, GEPP 확산을 위한 협력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KT는 2016년부터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가입자의 모바일 위치정보를 확인해 오염지역을 방문한 여행객들에게 방문 지역의 감염병 정보와 예방 및 신고요령에 대한 정보를 문자(SMS)로 제공해 감염병 관리 및 대응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 대한민국의 우수사례를 전 세계에 확산시키고자 ‘감염병 확산 방지 프로젝트(이하 GEPP)’를 추진 중이다. 현재 케냐, 가나, 라오스 등 감염병 발생이 많은 지역에 GEPP를 구축하고 있으며, 올 하반기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대한감염학회는 KT의 ICT 활용을 통한 효과적인 감염병 관리와 대응 역량 강화에 대한 노력에 공감하고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