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 포브스 '아시아 200대 유망기업' 선정
일간스포츠

입력 2019.07.24 17:03


아프리카TV는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2019 아시아 200대 유망기업’에 뽑혔다고 24일 밝혔다.

포브스는 매년 연 매출 10억 달러 이하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기업을 대상으로 매출 및 순이익 성장세 등을 종합 평가해 유망 기업을 발표한다. 올해는 아프리카TV를 포함해 총 11개 한국 기업이 순위권에 들었다.

200개 기업 중 디지털 미디어 분야에서 이름을 올린 것은 아프리카TV가 유일하다.

아프리카TV 측은 "1인 미디어 플랫폼으로서 아프리카TV가 새로운 산업을 발전시키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한 부분을 높게 평가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