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밤길 안전 위해 ‘WOORI, 여성 안심불빛’ 밝힌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9.10.24 16:58

우리금융그룹은 24일 <WOORI, 여성 안심불빛 설치 지원 사업>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재단법인 한국여성재단에 밤길 범죄예방을 위한 안심불빛과 비상벨 설치에 사용될 기부금을 전달했다. 손태승(오른쪽)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이혜경 한국여성재단 이사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은 24일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재단법인 한국여성재단에 밤길 범죄예방을 위한 안심불빛과 비상벨 설치에 사용될 기부금을 전달했다. 손태승(오른쪽)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이혜경 한국여성재단 이사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은 24일 중구 회현동 우리은행 본점에서 ‘WOORI, 여성 안심불빛 설치 지원 사업’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재단법인 한국여성재단에 밤길 범죄예방을 위한 안심불빛과 비상벨 설치에 사용될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은행장, 이혜경 한국여성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WOORI, 여성 안심불빛 설치 지원 사업’은 최근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증가하고 있는 밤길 범죄를 줄이기 위해, 우리금융그룹, 서울 중구청, 한국여성재단이 협력하여 중구 내 범죄 취약지약 30여 곳에 안심불빛과 비상벨 설치를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손태승 회장은 “우리금융그룹 본점이 위치한 중구 지역의 밤길 안전을 위해 안심불빛 설치 사업을 기획했다”며, “안심불빛처럼 우리금융그룹이 사회의 밝은 빛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 하겠다”고 말했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