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14일 컴백 확정..3년 9개월만의 정규앨범
일간스포츠

입력 2019.11.02 08:16

 


걸그룹 마마무가 14일 컴백을 확정했다.

소속사 RBW는 "마마무가 14일 컴백한다. 앨범 형태는 정규앨범이며, 3년 9개월 만에 발표하는 정규앨범인 만큼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다. 마마무의 폭넓은 음악과 독보적인 색깔을 담아낸 완성도 높은 앨범이 될 것이다"라고 2일 밝혔다.

이로써 마마무는 지난 3월 발표한 미니앨범 'White Wind' 이후 8개월 만에 컴백을 확정했으며, 정규앨범은 2016년 2월 첫 정규앨범 'Melting' 이후 3년 9개월 만이다.

또한, 마마무도 공식 SNS를 통해 스포일러 영상을 게재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검은 배경 속 'Bless Life And Carry Knowledge'라고 적힌 문구가 등장, 이내 대문자가 모여 'BLACK'을 완성해 궁금증을 더했다.

마마무는 그간 데뷔곡 'Mr. 애매모호'를 시작으로 '피아노맨', '음오아예' '피아노맨', '음오아예', '넌 is 뭔들', '데칼코마니', '나로 말할 것 같으면', '별이 빛나는 밤', '너나 해', '윈드 플라워', '고고베베' 등 발표하는 노래마다 독보적인 콘셉트와 강렬한 퍼포먼스를 앞세워 K팝 대표 걸그룹으로 우뚝 섰다.

더욱이 마마무는 앞서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를 통해 탄탄한 스토리텔링과 퀄리티 높은 음악을 선보였기에 이번 정규앨범으로 또 모습을 보여줄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