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 유니폼' 황의조, 시즌 3호 골 폭발
일간스포츠

입력 2019.11.04 08:47

낭트전 1골 1도움 기록
전매특허 감아차기 득점
'황의조 데이' 한글유니폼

황의조가 시즌 3호 골을 터뜨렸다. 이날은 구단이 지정한 '황의조 데이'였다. [사진 보르도 인스타그램]

황의조가 시즌 3호 골을 터뜨렸다. 이날은 구단이 지정한 '황의조 데이'였다. [사진 보르도 인스타그램]

황의조(보르도)가 시즌 3호 골을 터뜨렸다. 황의조는 3일(한국시각) 프랑스 보르도의 누보 스타드 드 보르도에서 열린 2019~20시즌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12라운드 낭트와의 홈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2-0 승리를 이끌었다. 보르도(승점 18)는 2연패를 끊고 11위에서 7위로 4계단 올라섰다.
 
보르도 구단은 낭트전을 '황의조 데이'로 지정했다. 황의조를 포함한 보르도 선수단은 전원은 한글 이름이 적힌 유니폼을 입고 출전했다.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황의조는 이날의 주인공다운 활약을 펼쳤다. 
 
황의조는 전반 37분 절묘한 오른발 아웃사이드 패스로 프랑수아 카미노의 결승골을 어스스트하며 예열을 마쳤다. 시즌 2호 도움. 황의조는 후반 12분 페널티박스 전방에서 전매특허인 오른발 감아차기로 득점포까지 가동했다. 황의조의 슛은 골대를 맞고 골문으로 빨려들어갔다. 시즌 3호 골.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