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정우영, 양의지-김광현 선배같은 최고가 목표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04 13:06


김광현, 양의지, 정우영이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2019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최고투수상, 최고타자상, 신인상을 수상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박세완 기자 park.sewan@jtbc.co.kr / 2019.12.04/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