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게임 ‘미니막스’, 모바일 버전 사전예약 진행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12 17:46

권오용 기자
넵튠의 자회사 님블뉴런이 준비 중인 ‘미니막스 타이니버스’의 모바일 버전.

넵튠의 자회사 님블뉴런이 준비 중인 ‘미니막스 타이니버스’의 모바일 버전.

넵튠의 자회사 님블뉴런은 실시간 전략 게임 ‘미니막스 타이니버스(이하 미니막스)’의 모바일 버전 글로벌 론칭를 앞두고 사전예약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미니막스는 지난 1년간 스팀 플랫폼 ‘앞서 해보기’로 서비스와 업데이트를 진행해온 PC게임이다.  
 
‘에일라이’와 ‘크뤠아’로 나뉜 두 소인국 종족간의 전쟁에 게이머가 ‘신’이 되어 그들을 돕고 이끈다는 독특한 콘셉트를 가지고 있다.
 
개입 액션과 전략 기반의 1대1 실시간 대결을 즐길 수 있으며, 6분 안에 승부가 결정되는 등 빠르고 단순한 게임 특징 속에 전략적 깊이를 추구한다.  
 
님블뉴런 측은 “독특한 플레이 스타일 때문에 디스코드와 같은 글로벌 게임 커뮤니티에서 모바일 버전 개발에 대한 문의와 요청이 이어져 실제 개발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이번 모바일 버전은 미니막스 고유의 조작 방식인 ‘손으로 챔피언 집어 올리기’, ‘계단과 벽으로 캐릭터 이동 경로 변화시키기’, ‘벼락 떨어뜨리기나 주먹 내려찍기’ 같은 플레이어의 전장 개입을 스크린 터치 방식으로 더욱 실감나게 구현하는 데 주력했다.  
 
이에 직관적으로 상대의 공격을 방어하고, 기습 공격을 가하는 등 전략적인 플레이가 가능하다.  
 
또 새로운 맵 3종과 트루퍼 캐릭터 2종, 그리고 지금까지 존재하지 않았던 챔피언 캐릭터용 부착 코스튬이 100종 이상 추가된다.
 
미니막스는 오는 2020년 1월 15일 글로벌에 정식 출시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