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딸기설빙 등 유통업계 새콤달콤‘딸기 전쟁’ 한창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24 09:21

서지영 기자
생딸기설빙 등 유통업계 새콤달콤 ‘딸기 전쟁’ 한창

생딸기설빙 등 유통업계 새콤달콤 ‘딸기 전쟁’ 한창

따뜻한 날씨 덕에 예년보다 일찍 찾아온 겨울 딸기가 크리스마스·연말시즌과 만나 유통업계에서는 이른바 ‘딸기전쟁’이 한창이다. 제철 딸기를 활용해 맛과 비주얼을 다잡은 디저트를 앞다퉈 선보이는 등 새콤달콤 ‘딸기 전쟁’에 한창 열을 올리고 있는 것.

 
 
 
지난 11일 코리안 디저트 카페 설빙은 베스트셀러이자 겨울 대표메뉴 ‘생딸기설빙’ 시리즈를 업그레이드 해 출시했다.  설빙은 ‘딸기 디저트의 본가’라는 별칭답게 화사한 비주얼의 ‘생딸기설빙’, ‘프리미엄생딸기설빙’, ‘순수요거생딸기설빙’ 등 5종의 딸기 빙수를 선보인다. 특히 올해는 딸기-요거트-복숭아 3가지를 한데 담아낸 ‘생딸기복숭아설빙’과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더할 케이크 모양의 ‘한딸기치즈케이크설빙’이 첫 선을 보인다. 곁들이기 좋은 ‘생딸기주스’, ‘딸기찹쌀떡’,  ‘생딸기 와플’도 소비자의 선택을 기다린다. 설빙이 제안하는 딸기 디저트는 배달서비스를 통해 집에서도 즐길 수 있다.
 
 
 
카페 드롭탑은 크리스마스 이브를 맞이해 오늘  딸기 시즌 음료 5종을 출시했다. 드롭탑만의 노하우로 완성한 딸기 베이스를 활용해 기존 딸기 메뉴보다 상큼한 맛과 향이 돋보인다. 드롭탑이 매해 겨울마다 선보이는 인기메뉴 ‘딸기 젤라또 드롭치노’를 비롯해 ‘딸기 요거트 그래놀라’, ‘딸기 크림 드롭치노’, ‘딸기 주스’,  ‘딸기 라떼’로 구성됐다. 핑크와 레드 컬러의 색감으로 다양한 식감의 딸기 음료를 맛볼 수 있는 것이 특징.
 
 
 
생과일주스 브랜드 쥬씨는 ‘딸기 1번지’라는 콘셉트로 생딸기를 활용한 메뉴를 선보인다. 쥬씨의 히트작인 ‘생딸라떼’를 메인으로 ‘생딸쥬스’, ‘생딸키위쥬스’, ‘생딸망고쥬스’, ‘생딸오렌지쥬스’, ‘생딸 요거트’, ‘생딸시리얼파르페’, ‘생딸쏙라떼’, ‘딸기라떼’ 등 총 9가지다. 올 겨울 새로 출시된 ‘생딸요거트’는 무가당 플레인 요거트에 딸기를 포함한 생과일 토핑을 올려 남녀노소 누구나 든든하게 즐길 수 있는 디저트다.
 
 
 
투썸플레이스는 일찌감치 크리스마스 케이크를 새롭게 내놨다. 베스트셀러 ‘스트로베리 초콜릿 생크림’과 ‘딸기 생크림’은 더 큰 사이즈로 출시됐다.  스트로베리 초콜릿 생크림은 한가득 올린 상큼한 딸기와 크런치 초코볼이 초코 생크림 사이사이 씹히는 투썸플레이스의 시그니처 케이크다. 스트로베리 초콜릿 생크림은 2호, 딸기 생크림은 2·3호로 출시해 여럿이 함께 즐기기에 좋다. 레드컬러의 ‘레드 베리 포레스트’를 비롯해 ‘노르웨이의 숲’, ‘홀리데이 위시 트리’ 등은 북유럽의 겨울과 눈 덮인 크리스마스 트리를 연상시킨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