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우, 드디어 벨기에 리그 데뷔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27 08:34

사진=베로나 SNS

사진=베로나 SNS


이승우가 드디어 벨기에 리그에서 데뷔전을 가졌다. 벨기에 프로축구 신트트라위던 이적 후 약 4달 만에 가진 데뷔전이다.

이승우는 27일(한국시간) 벨기에 베버렌의 프리티엘 경기장에서 펼쳐진 바슬란드-베버렌과의 2019-2020 주필러리그 2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팀이 0-1로 뒤지던 후반 24분 교체 투입돼 경기가 끝날 때까지 뛰었다.

경기는 0-1 패배로 끝났다. 이번 패배로 신트트라위던은 6승 5무 10패, 승점 23점으로 16개 팀 중 11위에 자리했다.

지난 8월 30일 이탈리아 베로나에서 신트트라위던으로 이적한 뒤 단 한 번도 경기에 나서지 못하다 처음으로 얻은 출전기회. 2선 공격수로 출전한 이승우는 열심히 뛰었지만 공격포인트는 올리지 못했다. 데뷔전을 치렀기에 다음을 기약할 수 있게 됐다.



최용재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