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LG 회장, 첫 디지털 신년사…“2020년은 고객 마음으로 실천”
일간스포츠

입력 2020.01.02 16:13

권오용 기자
구광모 LG 회장의 디지털 신년사 장면.

구광모 LG 회장의 디지털 신년사 장면.

 
구광모 LG그룹 회장은 2일 디지털 신년사를 했다.  

 
구 회장은 이날 신년사를 담은 디지털 영상 ‘LG 2020 새해 편지’를 전 세계 임직원들에게 전달됐다.
 
LG는 종래 한정된 임직원 수백 명이 강당 등 한 자리에 모여서 하던 시무식을 올해 모바일과 PC 등 디지털을 이용해 신년 영상 메시지를 전달하는 방식으로 바꿨다.  
 
구 회장의 영상 메시지는 글로벌 구성원을 위해 영어 자막과 중국어 자막을 각각 넣은 영상 버전도 전송됐다.  
 
LG 측은 “이런 변화는 시간,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글로벌 LG 전체 구성원과 더 가깝게 소통하기 위한 것으로, 평소 형식에 얽매이지 않는 실용주의적인 구 회장의 경영방식과 맥을 같이 한다”고 말했다.  
 
구 회장은 디지털 영상 새해 편지를 통해 “오늘 이것 하나만큼은 반드시 우리 마음에 새기면 좋겠다”라며 “바로 고객의 마음으로 실천이다, 항상 고객의 관점에서 고민하고 바로 실행하는 실천이다”라고 강조했다.
 
구광모 LG 회장의 디지털 신년사 장면.

구광모 LG 회장의 디지털 신년사 장면.

 
구 회장은 고객 가치를 실행에 옮기기 위해서는 “모든 것을 고객의 페인 포인트에서 시작해야 한다”며 “페인 포인트는 고객이 우리에게 바라는 모든 것이고, 고객의 마음을 정확하고 빠르게 읽기 위해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는 지혜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고객의 마음을 읽었다면 앉아서 검토만 하기보다는 방향이 보이면 일단 도전하고 시도해야 한다”라며 “안 되는 이유 100가지를 찾는 데 시간을 보내기보다는 해야 되는 이유 한 가지를 위해 바로 나설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구 회장은 “고객 가치를 위한 실행에 몰입하려면 고객을 행복하게 만드는 일이 곧 우리 LG 구성원의 즐거움이 되도록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그러려면 고객을 잘 아는 사람의 의견이 존중받고, 성과를 평가할 때도 고객의 행복과 감동이 가장 중요한 기준이 되어야겠다”고 말했다.
 
구 회장은 “고객 가치의 최종 목표는 당연히 고객 감동이다”며 “좋은 상품과 서비스를 시장에 선보였으니, 이제 끝이다 하지 말고 이제부터가 또 다른 시작이란 마음으로 끝까지 고객을 살폈으면 한다”고 답했다.
 
구 회장은 마지막으로 올해 가장 강조하고 싶은 말로 “이것 하나만큼은 반드시 우리 마음에 새기면 좋겠다”며 “바로, ‘고객의 마음으로 실천’이다. 항상 고객의 관점에서 고민하고 바로 실행하는 ‘실천’이다”고 했다.
 
구 회장은 “2020년 올해, 경영 환경이 그 어느 때보다, 쉽지 않을 것이라는 얘기를 많이 한다. 그럴수록 저는 고객 가치 실천을 위한 LG만의 생각과 행동을 더욱 다듬고 발전시켜가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2020년은 ‘고객의 마음으로 실천’이다”고 강조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