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갓쓰고 점수 기다리는 차준환
일간스포츠

입력 2020.02.09 15:19

김민규 기자

[포토]갓쓰고 점수 기다리는 차준환

 
'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마지막날 경기 남자 프리스케이팅이 9일 오후 서울 목동 아이스링크에서 열렸다.
한국 차준환이 연기를 마치고 키스앤크라이존에서 갓을 쓴채 점수를 기다리고 있다.

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0.02.09/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