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세 인하에 무이자 할부 더했다…한국GM, 3월 판촉 강화
일간스포츠

입력 2020.03.01 16:57

안민구 기자
한국GM은 정부의 내수활성화 정책에 발맞춰 이달 ‘파인드 뉴 스파트, 파인드 뉴 쉐비’ 캠페인을 통해 국내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1일 밝혔다.
 
우선 선수금과 이자를 없앤 ‘더블 제로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다시 한번 선보인다. 이는 월 납입금을 최소화한 고객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무이자 할부 기간은 스파크, 말리부(2.0 터보, 디젤), 이쿼녹스 36개월, 카마로 SS 50개월, 볼트 EV 60개월이다.
 
또한 무이자 할부 이외의 혜택을 원하는 고객에게 특정 금액 혹은 차량 가의 일부를 지원한다. 할부와 추가 혜택이 결합한 ‘콤보 할부’ 프로그램을 기준으로 차종 별 혜택 폭은 스파크 100만원, 말리부(2.0 Turbo/1.6 디젤) 180만원, 이쿼녹스 7%, 카마로 SS 10%, 볼트 EV 300만원이다. 트랙스는 36개월 무이자 할부 또는 120만원의 현금 지원 혜택을 제공한다.
 
아울러 3월 신입생 및 졸업생, 신규 입사자, 신혼부부, 출산 가정 등에 해당하는 고객을 지원하는 새 출발 프로모션을 실시, 스파크 20만원, 말리부, 트랙스, 이쿼녹스, 콜로라도, 트래버스(일부 트림 제외) 30만원의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차량 구매 고객의 기존 차량 보유 기간에 따라(5·7·10년) 최대 70만원의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다마스와 라보 구매 고객을 대상으론 사업자 대상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 추가 20만원 지원 등 최대 90만원의 혜택을 제공한다.
 
백범수 한국GM 국내영업본부 전무는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와 쉐보레의 이달 혜택을 고려했을 때 3월은 쉐보레 차량 구매을 위한 최적기”라며, “고객들이 무이자 할부 및 할부와 추가 혜택을 결합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등 주력 판매 모델은 물론 카마로 SS, 볼트 EV 등 쉐보레의 인기 차종을 만나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