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 코로나19 극복 응원세트 900만개 지원
일간스포츠

입력 2020.03.30 16:19

안민구 기자
한국야쿠르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극복을 응원하기 위해 고객들에게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음료 등 총 900만개를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우리나라 국민 6명 중 1명에게 돌아가는 물량이다. 자사 생산 공장에서 15일간 추가 생산하며 전체 60억 원 규모다.
 
한국야쿠르트는 총 5종, 6개의 제품을 세트로 구성해 3월 30일부터 4월 18일까지 전달한다.
 
어린이 음료 ‘아이윌’과 영양 간식 ‘슈퍼100’ 등 코로나19로 인해 개학이 연기된 아이를 비롯해 온 가족 영양 보충이 가능한 제품을 담았다. 여기에 ‘고객 건강을 응원합니다’는 내용의 짧은 편지도 동봉했다.
 
한국야쿠르트 ‘건강 응원 세트’는 전국에 위치한 1만1000명 ‘프레시 매니저’가 고객에게 직접 전달한다. 코로나19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대구, 경북 일부 지역에 대해선 3월 중순 경 지원을 마쳤다.
 
이원준 한국야쿠르트 고객중심팀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당사 제품을 믿고 음용해 주시는 고객들에게 감사한 마음과 응원을 전하고자 무상 지원을 결정했다”며 “우리 기업이 할 수 있는 특색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