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이경수-박우철 코치진 합류
일간스포츠

입력 2020.04.27 14:30

안희수 기자
사진 = KB손해보험 배구단 제공

사진 = KB손해보험 배구단 제공

 
KB손해보험이 코치진을 강화했다.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은 27일 "이경수 목표대학교 감독과 박우철 중부대학교 코치를 새로운 코치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이경수 코치는 2002년(KB손해보험 전신 LG화재)부터 2015년 까지 한 팀에서 뛴 프렌차이즈 스타다.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에는 국가대표로 선출되어 금메달의 쾌거를 이뤘다. 
 
현재 V리그 득점 부분 3841점으로 전체 5위에 올라있 으며 KB손해보험에서 에이스로 활약했다. 2018년 부터는 목포대학교 감독으로 2부리그인 목포대학교를 전국체전 3위에 올려 놓으며 지도자로써 가능성을 보였다.  
 
박우철 코치는 2007년부터 안양 평촌 고등학교부터 코치 생활을 시작하여, 2017년 대만 유니버시아드 대표팀 코치, 현재 중부대학교 코치로 활동했다. 2015년 중부대학교 코치로 부임한 이후 중부대학교를 강팀으로 만들며 지도자로써 인정 받고 있다.
 
이경수 코치는 “프로에서의 지도자 경험은 처음이지만 항상 배우는 자세로 이상렬 감독님을 비롯하여 코칭스탭과 함께  밝은 분위기에서 KB스타즈 배구단이 더 높은 곳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안희수 기자 An.heesoo@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