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 대우건설 사장, 반포3주구 방문
일간스포츠

입력 2020.05.13 11:34

서지영 기자
김형 대우건설 사장이 입찰 진행 중인 반포3주구 조합사무실을 깜짝 방문해 수주에 대한 회사의 의지와 약속을 조합에 전달했다.
.

.

 
13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김형 사장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 구반포상가에 위치한 반포3주구 조합사무실을 방문해 노사신 조합장을 비롯한 조합 관계자들과 환담회를 가졌다.
 
 
김 사장은 이 자리에서 대우건설이 제안한 입찰조건들은 도시정비사업의 최고 전문가라고 할 수 있는 대우건설의 임직원들이 반포3주구를 위해 오랜 시간 고민한 노력의 결과라며, 입찰제안서와 계약서 내용을 반드시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또 대우건설은 2000년대 이후 가장 많은 민간 아파트를 공급해 온 국내 최고의 건설사로 대한민국의 주거문화를 선도해 온 만큼, 그동안 쌓아온 모든 기술력을 모아 한남더힐을 뛰어넘는 대한민국 최고의 주거 명작을 반포3주구에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실제로 대우건설은 반포3주구 단지명을 ‘트릴리언트 반포’로 제안하고 외관 디자인은 독일 메르세데스-벤츠 박물관과 중국 항저우 래플스 시티 등으로 유명한 유엔 스튜디오에 맡겼다.
 
 
이 외에도 조경은 싱가포르 마리나베이의 세계적 관광명소인 가든스 바이 더 베이의 조경을 설계한 그랜트 어소시에이츠에, 커뮤니티시설은 글로벌 1위 인테리어 디자인 회사인 HBA, 어린이 놀이터와 정원시설 등 테마 공간은 카브와 협업하는 등 세계 정상급의 글로벌 연합팀을 구성해 국내 최고의 하이엔드 주거공간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 대우건설은 조합 수익을 극대화하기 위해 선분양·후분양·리츠상장 등 세 가지 분양 방식을 모두 제안했으며, 추가 부담 없는 확정 공사비를 제시했다. 조합 사업비 전액 0.9% 고정 금리를 보장했을뿐 아니라, 신속한 사업추진으로 조합원 분담금을 최소화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조합 입찰지침과 계약서를 100% 이행 준수하면서 반포3주구 조합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