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유소년 야구장학금 지급…166명 대상·총액 2억4000만원
일간스포츠

입력 2020.05.18 16:54

배중현 기자
 
KBO가 유소년 야구장학금을 지급한다.
 
KBO는 18일 오후 '소외계층 초·중·고등학교 야구선수들이 야구에 대한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운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유소년 야구장학금 수혜자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유소년 야구장학금 지원은 KBO 리그가 팬들로부터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고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2018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초·중·고등학교 야구 꿈나무들이 유망주로 성장해 야구선수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 166명의 학생이 야구장학금을 신청했다. 이들을 대상으로 사회복지 및 장학재단 관계자, 장학사 등으로 구성된 장학금 선정위원회 심사를 통해 초·중·고등학생 각각 20명씩 총 60명을 선정했다.
 
KBO는 선정된 수혜 학생에게 1년간 매월 초등학생 20만원, 중학생 30만원, 고등학생 50만원씩 총 2억40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정운찬 KBO 총재는 "코로나19로 모든 국민이힘들어하는 상황에서 어려운 환경의 학생들이 야구장학금을 통해 좋아하는 야구를 포기하지 않고 학업과 운동에만 매진하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KBO 리그는 앞으로도 국민스포츠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야구를 통한 동반성장과 함께 사회 공헌사업에도 앞장설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번 장학금 선정 결과는 5월 18일 오후 신청자들을 대상으로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