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6월부터 유료 회원제 운영…월 4900원
일간스포츠

입력 2020.05.29 17:01

권오용 기자
네이버의 유료 회원제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네이버의 유료 회원제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검색포털 네이버가 오는 6월부터 유료 회원제를 도입한다.  

 
네이버가 오는 6월 1일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오픈 특가인 월 4900원(VAT포함)으로 정식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멤버십 가입은 1일 오후 3시부터 가능하며, 멤버십 회원을 대상으로 ‘1개월 무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네이버 멤버십은 이용자가 네이버의 다양한 서비스를 누리며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네이버 측은 “멤버십 프로그램이 이용자의 구매 전환율을 높여 많은 소상공인의 성장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멤버십 회원은 쇼핑, 예약 등 네이버 서비스에서 네이버페이로 결제 시 월간 구매금액에 따라 최대 5%적립(기본구매적립 1%포함)이 가능하다.  
 
디지털콘텐트 혜택으로 ▲네이버웹툰/시리즈 쿠키 20개 ▲VIBE 음원 300회 듣기 ▲시리즈On 영화/방송 감상용 캐시 3300원 ▲네이버클라우드 100GB 추가 이용권 ▲오디오북 대여 할인 쿠폰 중 4가지를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또 월 이용요금에 일정 금액을 추가로 지불하면 선택한 디지털콘텐트 혜택을 업그레이드할 수도 있다.  
 
‘VIBE 음원 300회 듣기’ 혜택을 선택한 회원이 월 3850원을 추가 지불하면 ‘월간 스트리밍 무제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네이버클라우드 이용권을 선택한 이용자는 2200원이나 7700원을 더해 각각 200GB, 2TB로 추가 용량을 변경할 수 있다.
 
네이버 한재영 리더는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이 이용자에게 다양한 혜택 제공과 동시에 중소상공인들의 매출 성장을 견인하는 마중물로써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