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정훈련원 경험 토대 '코로나19 격리시설 대응 매뉴얼' 발간
일간스포츠

입력 2020.06.17 07:00

김두용 기자
경정훈련원 코로나19 격리시설 대응 매뉴얼.

경정훈련원 코로나19 격리시설 대응 매뉴얼.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코로나19 격리시설 대응 매뉴얼’을 발간했다.
 
15일 발간된 이 매뉴얼은 해외 입국자를 통한 코로나19의 국내 유입 차단을 위해 격리시설로 임시운영된 경정훈련원의 경험을 토대로 향후 유사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 및 대처를 하기 위해 제작됐다. 
 
매뉴얼에는 격리 대상자 발생 시 업무 흐름도, 격리시설 운영 주체와 실무협의체, 기관별 협조체계 및 역할과 임무, 시설 구축 방법, 필수 운영시설, 동선 분리 방법, 감염예방을 위한 직원 관리와 소독과 방역 방법 그리고 격리시설 기간 작성한 대응일지 등이 포함됐다.

 
최민호 경정훈련원장은 “어려운 시기 경정훈련원이 임시 격리시설로 지정돼 방역 예방 활동에 도움이 되어 보람 있게 생각한다"며 "이번 매뉴얼은 언제 닥칠지 모르는 위급한 상황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직원들과 함께 만든 결과물로 향후 유사한 상황이 발생했을 때 신속한 대응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정훈련원 전경.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경정훈련원 전경.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경정훈련원은 지난 3월 19일부터 4월 30일까지 43일간 해외 입국자들의 코로나19 임시 격리시설로 지정됐다. 총 1866명을 수용했고, 현재는 숙소와 사무실 등 훈련원 전체 시설을 대상으로 소독과 방역 활동을 완료하고 경정 선수 및 후보생들의 교육과 양성 등을 위해 사용되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이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역 내 활동에 도움을 주기 위해 하남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기부금 300만원은 ‘애니원콜센터’라는 사업명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분야별(청소년, 노인, 헬스케어 등) 상담팀 구성과 운영에 사용될 예정이다. 사업 기간은 6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4개월이다. 코로나19로 사회활동 제한에 따른 스트레스 상담 및 생활정보, 지역 경제 활성화 관련 활동 등과 관련한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두용 기자 kim.du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