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나인아크 모바일 신작 ‘소울 아티팩트’ 판권 확보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25 18:48

권오용 기자
카카오게임즈 조계현(왼쪽) 대표와 나인아크 이건 대표.

카카오게임즈 조계현(왼쪽) 대표와 나인아크 이건 대표.

카카오게임즈는 25일 나인아크가 개발하고 있는 모바일 게임 ‘소울 아티팩트(가칭)’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소울 아티팩트’는 중세 판타지 요소를 가미한 모바일 수집형 RPG로, 애니메이션 3D 모델링 방식 기반의 미소녀 정령들과 함께 세계를 탐험하며 실시간 전투를 진행하고 캐릭터를 육성시키는 재미가 특징이다.
 
이번 계약으로 카카오게임즈는 ‘소울 아티팩트’의 중국을 제외한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보유하게 됐다. 양사는 2021년에 선보이기 위해 적극적인 협력 체계를 갖춰 나간다는 계획이다.
 
나인아크는 ‘군주온라인’과 ‘아틀란티카’, ‘영웅의 군단’ 등을 개발한 이건 대표가 지난 2019년 10월에 설립한 회사다. PC 온라인과 모바일 게임 개발 분야에서 10년 이상 경력이 있는 개발자들로 구성돼 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