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대회 ‘SWC 2020’, 3개월 대장정 시작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27 14:55

권오용 기자
 29일 3개월 간의 대장정을 시작하는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대회 ‘SWC 2020’.

29일 3개월 간의 대장정을 시작하는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대회 ‘SWC 2020’.

컴투스는 29일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의 글로벌 e스포츠 대회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20(SWC 2020)’이 막을 올린다고 27일 밝혔다.  

 
‘SWC’는 2014년 시작된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의 글로벌 e스포츠 대회로, 4년 연속 개최되고 있다.
 
올해 ‘서머너즈 워’ e스포츠는 29일 오후 2시(한국시간) 아시아퍼시픽 일본 지역 예선과 30일 오전 4시 미주 지역 예선을 시작으로, 11월 월드결선까지 약 석 달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코로나19로 전 경기는 무관중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서머너즈 워’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글로벌 생중계된다.
 
대회는 총 21만 달러(약 2억5000만원)의 상금 규모로 전개되며, 사전 선발된 참가 선수 72인이 월드 챔피언을 향한 결전을 벌인다.  
 
예선에는 한번 패배한 선수도 부활의 기회를 얻을 수 있는 더블 일리미네이션 방식이 도입, 선수들에게는 더 많은 매치 기회를, 팬들에게는 마지막까지 긴장감 넘치는 관전의 재미를 제공할 계획이다.
 
대회는 약 5주 동안 아시아퍼시픽 4개 지역(일본, 한국, 대만·홍콩, 동남아 및 기타), 미주 지역, 유럽 지역 등 총 6개 지역 예선을 거쳐, 10월 말 시작되는 아시아퍼시픽컵, 아메리카컵, 유럽컵을 통해 월드결선 진출자 8인을 선발한다.  
 
아시아퍼시픽 4개 예선은 각각 이틀간, 미주와 유럽 예선은 각각 2주간에 걸쳐 사흘 간 펼쳐진다.
 
컴투스는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SWC 2020’의 정보를 더욱 재미있게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영상 콘텐트를 제공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