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 세리머니를 함께 펼치는 이강인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29 08:43

 


(서울=연합뉴스) 한국 축구의 미래로 손꼽히는 이강인(19·발렌시아)이 일본 축구의 기대주 구보 다케후사(19·비야레알)와 프리시즌 맞대결에서 승리를 맛봤다.

발렌시아는 29일(한국시간) 스페인 무르시아의 피나타르 아레나에서 열린 비야레알과 프리시즌 경기에서 막시 고메스의 멀티 골을 앞세워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2020.8.29 [발렌시아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