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률 멀티골' 제주, 안양 꺾고 3연승
일간스포츠

입력 2020.08.29 21:36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제주 유나이티드가 3연승 행진을 달렸다.

제주는 29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2(2부리그) 2020' 17라운드 FC안양과 경기에서 3-1 완승을 거뒀다.

이번 승리로 제주는 3연승 행진과 더불어 6경기 연속 무패(4승2무)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승점 34점을 쌓은 제주는 리그 1위를 다시 되찾았다.

선제골은 제주의 몫이었다. 전반 42분 주민규가 중원에서 전방으로 투입한 볼을 이동률이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을 0-1로 마친 안양은 후반 11분 권용현이 페널티 지역 왼쪽 부근에서 강한 왼발 슈팅으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그러자 제주는 후반 12분 이동률이 멀티골을 신고하며 다시 앞서나갔고, 후반 추가시간 주민규의 쐐기골까지 터졌다. 결국 제주가 3-1로 승리했다.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왼발슛으로 결승 골을 꽂으면서 승리를 예감했다.

최용재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